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종이처럼 구겨진

A Day.. : 2008. 7. 4. 20:52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꽃잎

스튜디오 입구에 피어 있는 꽃, 관상용 양귀비 꽃을 닮았는데, 꽃만 봐서는 잘 모르겠다.


오후엔 소미 샘과 스케이프 관장님과 윤경 샘이 방문 하셨다.
그렇잖아도 어제 전화 통화로 보통 작가들 작업실을 방문 할 때 빵을 사가지고 가신다고 하시는데, 혹시 쌀이나 스팸이 더 좋으시면 그걸로 사갈까요~말에~네에~라고 말했는데, 윤경 샘의 손과 관장님 손에 쌀과 스팸, 참치, 캔, 김이 들려 있었다.
묘한 감동...아직 밥솥이나 핫 플레이트가 준비 되지 않아서 컵 라면과 햇밥, 과자로 생활을 하고 있는 나에겐 식량이 쌓이면 즐거워 진다.
나를 보시더니 얼굴이 더 까맣고, 마르셨다면서 걱정스러워 하시는 듯~마치 농사 지으러 시골로 내려가신 거 같다고 하셨다. 사실 스튜디오 뒷 편에 라유슬 작가님과 텃밭을 일구자는 말을, 나누고 있던 참이라.. 그말도 틀리진 않지만...
오늘 저녁밥으론 소미 샘이 사다준 쿠키로 배를 든든히 채웠다. 허기질때 먹으니 맛있더구만~ ...
이곳은 식량이 귀한 곳이다. 마트가 멀어서... @.@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TAG ,
Add to Feed
  1. Favicon of http://manualfocus.tistory.com BlogIcon Fallen Angel 2008.07.04 22:07 PERM. MOD/DEL REPLY

    시대가 어느 시대인가 식량이 귀한... ㅡ.ㅜ ...
    저거 개량형 양귀비라고 마약성분이 없는 꽃이에염... 훗 사진찍어온걸 트랙배으로 남겨놓죠.

    20분만 나가면 홈에버가 있긴한데, 여긴 자가용이 없음 하늘공원이나 난지천공원으로 걸어 다녀야 하거든요.
    양귀비꽃을 집근처에서도 봤는데, 그 양귀비는 잎이 많았거든요. 근데 저 꽃은 줄기에 꽃만 달려 있었어요.

    구깃구깃한 꽃잎이~ 예쁘죠~^^

Write a comment.




: 1 : ··· : 415 : 416 : 417 : 418 : 419 : 420 : 421 : 422 : 423 : ··· : 119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