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alienation

ART works : 2010. 12. 14. 04:06


2006년 작업중, 당시엔 촬영을 똑딱이 카메라로 해야 했던 작업이 많았다.

시립미술관 전시에 들어가는 작품으로 2006년 HUT 에서 전시 했던 작업이 선택되, 몇 년만에 꺼내는 그림이라 촬영을 다시 했다.
이 그림들은 드로잉의 성격이 있는 그림이었고, 2006년 목탄과 콘테 마감으로 여러 재료를 테스트 하면서 시험용으로 사용했던 그림들 중 하나 이기도 하다. 그래서 표면에는 여러 흔적들이 남아 있다.

[6p137] alienation ⅲ_conte on cloth_122×122_2006

 

 

 

 

[6p131] alienation ⅱ_conte on cloth_122×122_2006

 

 

 

 

'ART wor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30개의 box portfolio  (8) 2011.08.30
conte color guide  (2) 2011.04.03
alienation  (4) 2010.12.14
Raven  (6) 2010.03.24
2009 works 성유진  (10) 2010.02.19
9p823 _ conte on daimaru _ 162.2×112.1 _ 2009  (12) 2009.02.01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1. Favicon of http://raycat.net BlogIcon Raycat 2010.12.15 01:04 PERM. MOD/DEL REPLY

    낼 권작가 전시 오픈이라 가네요..ㅎ.ㅎ 날씨 추운데 옷 단디 입구 다니세요.

    Favicon of https://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10.12.18 13:39 신고 PERM MOD/DEL

    그날 정말 추웠죠~
    밖에 나가는게 싫을 정도 였답니다.

  2.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0.12.17 16:38 신고 PERM. MOD/DEL REPLY

    이제는 D300 으로 재탄생 된건가요 +_+ㅋ
    (재촬영이겠지만...)
    작품이 많아지면 보관도 슬슬 힘들어질거 같아요...

    Favicon of https://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10.12.18 13:40 신고 PERM MOD/DEL

    작업 하시는 분들이 뭐~ 다 똑같은 생각을 하시죠~
    보관도 작업을 하는 만큼 중요한 일이고, 비용이 드는 일이라, 신경을 쓰지 않을 수 없더군요.

Write a comment.


천인형 만들기



천인형 카테고리에 맞는 글은 오랜만에 쓰는 듯 싶다.

지난 주 부터 천인형을 만들고 있다.
크기도 다양하고, 채색 방법을 달리 한 인형들이기도 하다.

이 인형들을 만들기 시작한 지난 주, 작업에서 잠시 손을 놓고, 생각을 해보고 싶었다. 그래서 자연 스럽게 인형으로 손이 갖고, 바느질을 하면서 작업에 대한 생각들을 정리 할 수 있었다.
내가 인형을 만드는 모습을 전에도 그랬지만, 인형을 바라 보면서 판매 쪽을 이야기 하는 경우나 작품으로써 변형 되었으면 하는 이야기를 자주 접하게 된다.
하지만, 인형은 내가 갖고 있는 몇 안되는 취미중 하나일 뿐이다. 딱히 인형이라고 하긴 좀 그렇고, 미싱과 바느질로 만드는 행위 자체에 의미를 두고 있는 것이고, 결과물 또한 개인적 으로만 즐기는 취미일 뿐이다.
팔아야지~ 하는 행위로 인형을 만들어야 한다면, 저렴한 인건비의 조선족 아주머니들로 공장을 돌렸겠지~ ㅎㅎ
마켓류로 돌리기 위해 인형을 만든다면, 그땐 취미라 할수 없는 거다.
전에, 목각인형을 전주 교동 아트센터로 보내고 나서, 1년을 후회 했던 것도 그런 이유에서다.


아직 머리와 몸통, 귀를 붙히지 않은 상태다.
방금 바느질 작업을 위한 임시 접작용 글루건으로 위치를 잡아 줬는데, 이번 인형들은 작업실 구석 구석 앉혀둘 생각이다.


오른 쪽 아래 인형은 스케이프에 소미 선생님을 닮았다... ^^

'DOLL ...[인형] > cloth [천인형]'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인형들  (2) 2010.05.26
천인형  (2) 2010.05.15
천인형 만들기  (5) 2008.09.23
천인형들  (22) 2007.11.09
7개 천인형들 완성  (14) 2007.04.13
인형 만드는중.  (8) 2007.04.12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1. Favicon of http://manualfocus.tistory.com BlogIcon Fallen Angel 2008.09.23 00:43 PERM. MOD/DEL REPLY

    우왕 그림만 잘 그리는줄 알았더니 손재주가 좋으신듯....
    내 손재주는 기껏해야 웅이 뒷통수를 0.5 초에 2대 정도 연타 할수 있는거 말구는...음...;;;

    Favicon of https://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8.09.23 00:51 신고 PERM MOD/DEL

    뛰어난 민첩성~~~
    갑자기 두더지 오락이 떠오른 건~>ㅅ<

  2.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9.25 16:33 신고 PERM. MOD/DEL REPLY

    저도 그래서 퀼트를 배워볼까도 한답니다.
    학교 앞에서 판매상에서 무료 혹은 소정의 재료비를 받고서 가르쳐 주는거 같아요.
    그런데 미싱을 누가 가져가 버렸단.ㅡㅜ

    Favicon of https://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8.09.26 02:39 신고 PERM MOD/DEL

    동대문 종합 시장에도 퀼트 공방이 많은데, 거기 계신 분들께 물어 봤더니~ 거의 손바늘질로 하신다고 하더군요~
    치매예방으로도 아주 훌륭한 취미가 될 꺼 같아요~ㅎㅎ

  3. Favicon of http://orcking.tistory.com BlogIcon 외눈박이음유시인 2008.12.08 13:40 PERM. MOD/DEL REPLY

    와... 대단하시다는 말밖에는....
    소...소유하고 싶다 -ㅜ-

Write a comment.


반복된 검증 _ drawing

drawing _ Painting : 2007. 1. 24. 06:45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1. 살닝시 2007.01.25 10:00 PERM. MOD/DEL REPLY

    이 그림 마음에 들어요~^^
    저런 애완동물 한마리 있다면 마음이 편안할것 같아요

    Favicon of https://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7.01.26 07:36 신고 PERM MOD/DEL

    자신을 꼭 빼닮은 애완동물...
    재미 있겠죠!!^^

Write a comment.


Don't Worry

drawing _ Painting : 2006. 10. 31. 22:27


Oil pastel and conte on cloth  2006  46×32

'drawing _ Pain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방에서 뒹굴고 싶을때  (0) 2006.11.24
drawing _"?"  (0) 2006.11.01
Don't Worry  (0) 2006.10.31
빨간 옷을 입은 발칙한 녀석  (0) 2006.10.31
drawing 변형된 세상에 느낌  (0) 2006.10.30
날씨 탓이겠지~  (0) 2006.10.24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Write a comment.


성유진 solo Exhibition _ "EGO" 라는 사탕을 물다

exhibition : 2006. 8. 27. 15:48


성유진 solo Exhibition  _ "EGO" 라는 사탕을 물다
2006.08.04  ~  2006.08.31
place : HUT , 서울시 서교동 368-13
opening : 2007.08.04 20시 _ 김혜진,이현수 '닮아가다' / 실험음악
성유진 _ Sung yu jin

alienation ⅰ_ conte on cloth _콩테_ 성유진alienation ⅰ_2006_120×120 Sold Out alienation ⅱ_ conte on cloth _콩테_ 성유진alienation ⅱ_2006_120×120 Sold Out alienation ⅲ_ conte on cloth _콩테_ 성유진alienation ⅲ_2006_120×120 Sold Out


core α _ conte on cloth_콩테_성유진core α_2006_60×120 작가소장 core β _ conte on cloth_콩테_성유진core β_2006_60×120 작가소장


sopor ⅱ_ conte on cloth _콩테_성유진sopor ⅱ_2006_60×60 Sold Out sopor ⅲ_ conte on cloth _콩테_성유진sopor ⅲ_2006_60×60 Sold Out


sopor ⅳ_conte on cloth _콩테_성유진sopor ⅳ_2006_60×60 Sold Out sopor ⅰ_ conte on cloth _ 콩테_성유진sopor ⅰ_2006_60×60 Sold Out

성유진은 고양이를 통한 <자아탐구> 중이다.
작품 속 고양이는 홀로 있다.
작가의 외로움, 고독, 콤플렉스, 번뇌는 고양이의 눈과 변형된 몸을 통해 나타난다. 고양이를 보는 순간 관람객은 자신의 자아와 마주하게 될 것이다. 작품속 고양이는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각기 다른 형태로 느껴지게 되는데, 그 모호한 형태의 감성은 관람객의 코드에 맞춰 들어간다.
즉, 한 작품 안에 여러 형태로서 각기 다른 자아를 발견하게 되는 것이다.
이번 전시를 통해 관람색은 작가가 만든 'EGO' 라는 사탕을 입안에 물고 맛보는 시간을 갖게 될 것이다.

숨길 수 없는 거짓말_conte on cloth_성유진숨길 수 없는 거짓말_2006_120×120 Sold Out



a cute baby_conte on cloth_성유진a cute baby_2006_120×200 Sold Out



ugly sicknick(못생긴 정서불안자)_conte on cloth_성유진ugly sicknick(못생긴 정서불안자)_2006_240×120 작가소장

conte on cloth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1. Favicon of http://neolook.tistory.com BlogIcon m42 2007.03.21 14:25 PERM. MOD/DEL REPLY

    안녕하세요. 성유진님~
    코어라는 그림 두점을 제 블로그에 포스팅 해도 될까요?
    일단 포스팅은 작성합니다.~^^ (알려드리려구요~)
    좋은 하루 되세요

    Favicon of https://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7.03.21 17:28 신고 PERM MOD/DEL

    포스팅 하신거 들어가 봤습니다.
    링크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Write a comment.


고양이와 나

drawing _ Painting : 2006. 8. 16. 13:26



Oil paster, conte on cloth 2006  90_110cm

샴비와 나~

샴비는 요즘 물기 놀이에 열중하고 있다. 언니야건 사람이야건 무조건 문다~

'drawing _ Pain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업을 해야 한다....  (0) 2006.08.19
오늘은 작업을, 내일은 갤러리에  (0) 2006.08.16
고양이와 나  (0) 2006.08.16
전시공간 2층 소품들  (0) 2006.08.15
작가노트 겸 작품  (0) 2006.08.09
전시 방명록을 만들었다  (2) 2006.08.04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Write a comment.


성유진 solo exhibition _ "Nobody Knows" (아무도 모른다)

exhibition : 2006. 5. 20. 08:00



성유진 _ Sung yu jin

SUNG, YU JIN

이것은 이야기다


삶 속에서 예술을 찾는 사람들. 하지만 내 속에선 예술을 찾을 수 없다.

내 모습, 내 세계는 아무도 모르는 나의 이야기를 만들어 낸다.








나를 무라고 부르지마! │ conte on cloth │ 126×75 │ 2006





나랑 같이 있어 │ acrylic on cloth │100×127 │2006  Sold Out





conte on wood │ 30×22  │ 2006





나도 내 몸을 원하는 데로 │ conte , acrylic on wood │ 130×120 │ 2006




스뭘스뭘 │ acrylic on cloth │ 100×127  │ 2006




눈치보지 말자 │ acrylic on cloth │ 90×127 │ 2006


난 친구가 많지 않다. 만나고 있는 사람도 몇 안 된다.

하지만, 난 항상 외로움을 많이 타기 때문에 사람을 만나지 않을 수는 없고,
그렇다고 사람을 만나는 것이 두렵고…, 혼자서 생각에 빠지게 되면 다시 우울에
빠지게 되고

그런 내게 야옹이가 함께 있어주는 것은 내 생활과 내 그림에 자연스럽게
스며들 수 밖에 없게 된다
.

내 감성은 이번 그림들을 통해 내 이야기를 충실하게 표현해 내려고 했다.





내려가지마 │ acrylic, conte on cloth │ 95×127  │ 2006




지루한 여행 │ acrylic, conte on cloth │ 126×90 │ 2006  Sold Out




monster 우체통 "난 계속 기다릴꺼야!" │ Oil pastel on cloth │ 31×41 │ 2006  Sold Out




생산적 구토 │ Oil pastel on cloth │ 53×45 │ 2006




외출냥이 │ conte, acrylic on wood │ 30×44 │ 2006  Sold Out




행복을 가져다 주는 까만 봉다리 │ conte, acrylic on wood │ 30×44 │ 2006




"...때를 기다려야지" │ conte, acrylic on wood │ 30×22 │ 2006





두근두근 떠오르기 │ conte on cloth │ 80×125 │ 2006





다섯 가지 이야지 중 첫째 │ conte on cloth │ 77×125 │ 2006




다섯 가지 이야지 중 둘째 │ conte on cloth │ 176×122 │ 2006





다섯 가지 이야지 중 셋째 │ conte on cloth │ 176×122 │ 2006





다섯 가지 이야지 중 넷째 │ conte on cloth │ 91×66 │ 2006





점프 점프 즐거워 지겠지 │ conte on cloth │ 85×100 │ 2006





불안한 식욕 │ conte on cloth │ 82×107 │ 2006  Sold Out






난 항상 감추고 싶다.

내가 감추고 싶은 것, 내가 신경 쓰이는 나만 에 콤플렉스를 유일하게 발산 할 수 있는 것이 나에 그림이다. 아무도 모르는 내 이야기는 비비꼬이는 관절들과 토할 것 같은 암울한 모습으로 내가 모르는 이들에게 이야기를 전하려고 한다.







다섯 가지 이야지 중 다섯째 │ conte on cloth │ 106×68.5 │ 2006





│ conte on cloth │ 30×22 │ 2006  Sold Out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1. 익명 2007.04.18 09:41 PERM. MOD/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Favicon of http://www.sungyujin.com BlogIcon Disturbed Angel 2007.04.19 19:52 PERM MOD/DEL

    감사합니다.
    티스토리로 도메인을 연결해서 이사를 온게 지난해 12월 말쯤 되거든요.
    전에 이글루를 사용하고 있었는데, 그쪽 포스트를 이동해 온 거라서요~

Write a comment.


내 이야기

drawing _ Painting : 2006. 5. 15. 19:09


천 , 파스텔, 목탄 77×125


쥐 일까 아니면 고양이 일까...
정확하게도 나는 피하고 있다. 사람이든 무엇이든...

'drawing _ Pain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길거리 낙서  (1) 2006.05.24
난 모른다  (0) 2006.05.16
내 이야기  (0) 2006.05.15
아무도 모르는 내 이야기...  (0) 2006.05.15
전시 팜플렛 .. 내일 인쇄를... 하지만,,  (0) 2006.05.14
도시고양이  (0) 2006.05.13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Write a comment.


아무도 모르는 내 이야기...

drawing _ Painting : 2006. 5. 15. 18:00


 두가지 이야기중 첫번째[두근 두근 떠오르기]        80×125  중 일부분 

문득 떠올랐다.  내 이야기들이...

내 생각들은 적극적으로 무의식을 조합하고, 평면화 시킨다.

'drawing _ Pain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난 모른다  (0) 2006.05.16
내 이야기  (0) 2006.05.15
아무도 모르는 내 이야기...  (0) 2006.05.15
전시 팜플렛 .. 내일 인쇄를... 하지만,,  (0) 2006.05.14
도시고양이  (0) 2006.05.13
포트폴리오  (1) 2006.05.12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Write a comment.


그림은 그저 나에 일상일지도 모른다. 또는 생각일지도...

drawing _ Painting : 2006. 5. 9. 01:27


샴군이 등장하는 8번 - (작업중일부)

7번 완성작중 일부
전시 준비중인 그림들로 일부만 공개하는 거다.. 뭐 대작이 될꺼 같은 느낌은 아니지만, 이번 전시는 어디 까지나 내 작품을을 보이고, 내 작업을 계속 하기 위함이다. 이번 전시에 쓰일 그림이 내 그림이 될꺼라는 확신은 못하겠다.
지난 2년 동안 내 그림에 대한 질문을 수없이 되씹었지만 아직 답은 없다
한가지 확신하고 있는건, 그림을 잘 그리기 위해선 정신병원에 들어가야 한다는 것이다.
방금 샴비에게도 말했는데, 긍정적인거 같다.
원래 이번 전시 작품에 크기가 기획서 작성을 할때 보다 많이 커져서, 기획서 작성때 생각 했던 작품수를 많이 줄여야 했는데, 넓게 발라지는 내 생각 이라고 할까, 단편화되고 단절되가는 생각들이 완성되어 바라보고 있으면 가슴을 조이게 된다.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1. Favicon of https://soo1.tistory.com BlogIcon soohaanii 2006.12.18 00:59 신고 PERM. MOD/DEL REPLY

    "정신병원"에 비유하신 말씀....
    절대공감합니다. 오우~~~~

Write a comment.


두달여 남았던 시간이 이제 한달도 남지 않았다

drawing _ Painting : 2006. 5. 3. 20:11


정확힌 15일 남은거지!
오늘 누가 올블러그 라는 곳에 가입을 시켜 줬다~
어떻게 활동해야 하고 사용해야 하는지는 모르겠는데, 내 블러그에 글을 쓰면 그곳에도 보여진다고 한다.
신기한 기능인데, 알에스에스리던가 뭔가 하는 거라고 한다.@.@

오늘 나온 .. 정확히 하자면, 아침만 해도 네개의 작업을 하려고 했는데, 옆에 그림에 채색이 생각 보다 시간이 많이 걸려서 아직 한그림에 매달려 있다.
하지만, 우울하거나 하지는 않아서 좋다.
평상시 같으면, 또 계획이 어긋나서 지금 그리고 있는 것 마져도 그냥 "않함~~" 해버렸을텐데
새로운 느낌이 나와서 몰두하다 보니, 맘에 드는 그림이 나왔다.^^
아직 채색을 반도 못했는데...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Write a comment.


넌 나랑 같이 있어!

drawing _ Painting : 2006. 4. 30. 15:38


'drawing _ Pain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근심많은 천사  (0) 2006.05.03
가족이란 서로 다른 생각을 하며 함께 하는것~  (0) 2006.05.03
넌 나랑 같이 있어!  (0) 2006.04.30
내가 심어지면 무~우가 된다  (0) 2006.04.30
라벨 CI  (0) 2006.03.17
라벨 CI  (0) 2006.03.17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Write a comment.


내가 심어지면 무~우가 된다

drawing _ Painting : 2006. 4. 30. 15:33



전시 20일 남았다.
첫번째 완성작은 이걸로 생각... 제목은 없지만, 내 자신을 무~우 라 생각했다.
그랬더니 그냥 웃움이 나고 느낌이 편해졌다.
나를 닮은 것도 같고...
다리는 숨어 있으니 다행이기도 하고..

'drawing _ Pain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족이란 서로 다른 생각을 하며 함께 하는것~  (0) 2006.05.03
넌 나랑 같이 있어!  (0) 2006.04.30
내가 심어지면 무~우가 된다  (0) 2006.04.30
라벨 CI  (0) 2006.03.17
라벨 CI  (0) 2006.03.17
콩나무리  (0) 2006.03.17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Write a comment.


Drawing _ 서커스

drawing _ Painting : 2005. 2. 17. 04:43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커스

'drawing _ Pain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botaros  (0) 2005.02.17
Drawing  (0) 2005.02.17
Drawing _ 서커스  (1) 2005.02.17
나무 드로잉  (2) 2005.02.17
botaros  (0) 2005.02.17
마음이 편안해!!  (0) 2005.02.17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1. Favicon of https://soo1.tistory.com BlogIcon soohaanii 2006.12.18 00:25 신고 PERM. MOD/DEL REPLY

    유진님....
    가끔 밀도높은 그림올릴실때는...
    재료등.... 정보도 같이 적어주세요.. ㅠㅠ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