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botaros

drawing _ Painting : 2006.07.07 09:57



1년전 난 이 공간에 있었다. 지금도 이 공간에 있지만, 변한게 있고 혼란스럽고 불안했던 botaros 두개에 그림도 사라졌다.

뉴스를 보기 어려울 정도로 눈이 빙빙 돌고 이 복잡한 환경이 근육과 육체에 발작을 일으키고 있다. 사람도 너무 많으면 생명의 존엄성이니 뭐니 하는 것도 의미가 없어지는 것인가? 사라진 내 그림에 대한 내 애착 보다도 못한 취급을 받는 사람들에 대한 소식을 심심찮게 접할 수 있다. (뉴스를 보는 건 참 힘들어~!)

지금은 실재 그림은 남아 있지 않아서, 사진을 수정 하면서 이렇게 되었다.

'drawing _ Paint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scribble..painter drawing  (0) 2006.07.11
질문에 답은 못하겠습니다.  (2) 2006.07.07
botaros  (0) 2006.07.07
집나간 자식에게 던지는 한마디  (0) 2006.07.03
오일 스크레치  (0) 2006.07.01
보타로스 시리즈  (1) 2006.06.27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Write a comment.




: 1 : ··· : 968 : 969 : 970 : 971 : 972 : 973 : 974 : 975 : 976 : ··· : 1146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