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현재

작업일지 : 2008.09.07 14:00


숭고란 실제로는 직관을 다루는 특별한 용어입니다.
일신교 전통에서는 어떤 단어가 이론으로 기우는 경향이 있습니다.
어떤 행위들은 신성한 원리에 거스르는 것으로 여겨졌지만, 어떤 행위들은 , 어떤일이 일어나더라도, 신성한 원리를 만족시키는 것으로 간주되었습니다.
그러나 비 유신론적 전통에서는 역사적 예들이 특별히 중용치 않다는 점에서 아주 직접적 입니다.

실제로 중요한 건 "지금 현재" 입니다.
현재는 명확하게 현재 입니다.
우리는 그것으로 부터 유용한 것을 즉각적으로 경험하려 노력합니다.
우리가 현재 가질 수 있었다는 것은 과거에 존재했었다는 생각에 아무런 요점도 없습니다.

지금 입니다.
이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신비스런 것이 없이, "현재"는 너무나 정직하고, 단순합니다.
그리고 그 현재성에서, 어쨌든, 이해의 분별은 현실과 당신이 끊임없이 하나씩 상호 작용하고 있다는 것에서 항상 발생 합니다.
끊임없이 즉각적으로,
우리는 실제로 항상 엄청난 정확함을 경험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들은  "현재"에 협박을 당하게 되고, 그래서 과거 또는 미래로 비약하게 됩니다.
우리의 생활에서 부유함에 이끌리는 존재하는 물질들에 집착하지 않으려 해도 선택은 항상 일어납니다.
하지만, 그것들 어떤 것도 본질적으로 좋든 나쁘든, 우리가 경험하는 모든 것이 무조건적인 경험이라고 생각 되어지진 않습니다.
그것들이 "나쁜 것으로 여겨짐" 이나 "좋다" 는 꼬리표와 함께 오지 않으니까요~
우리는 경험하면서도 실제론 그것들에 주의를 제대로 기울이지 않습니다.
"우리가 어딘가로 가고 있다" 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이런 것들을 그저 골치 아픈 것으로 생각할 뿐 입니다.
죽음을 기다리며...

그것이 문제 입니다.
많은 권력있는 것들이 소유하는, 실제론 지금 경험하는 "현재"를 제대로 믿지 않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것은 너무나 강력해서 대항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항상 과거에서 미래를 가져와야 합니다.
그리고, 아마도 그것이 우리가 종교를 찾는 이유일 것입니다.
또한 그것이 우리가 거리에서 행진하는 이유일지도 모릅니다.
또 그것이 우리가 세상에 불평하는 이유일지도 모르며, 우리가 투표를 하는 이유일 지도 모릅니다.
이것은 아이러니 하면서도, 꾀나 재미있는 이야기 입니다.




'작업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81001_작업일지  (4) 2008.10.01
작업일지 - 지금 으로의  (2) 2008.09.22
현재  (2) 2008.09.07
지난 일요일 부산 가는길에  (6) 2008.08.12
필요한 것은  (2) 2008.07.27
20080624  (0) 2008.06.24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1.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08.09.09 17:30 신고 PERM. MOD/DEL REPLY

    갑자기 박노해 시인의 "경계" 가 떠오르는 이유가 무엇일까요?
    "
    과거를 팔아 오늘을 살지 말 것
    현실이 미래를 잡아먹지 말 것
    미래를 말하며 과거를 묻어 버리거나
    미래를 내세워 오늘 할 일을 흐리지 말 것
    "

    부산에 계신 김성룡 선생님의 "초자아" 가 가장 적절한 현재성 이 아닐까요!

Write a comment.




: 1 : ···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 : 5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