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중
Disturbed Angel _ Sung YuJin

고양이 사료 문제

my cats : 2007.05.03 05:59


고양이 사료 문제로 여러 소식을 접하게 되면서, 샴비가 먹는 사료는 이상없겠지~
하는 걱정을 하게 된다.
생긴것 과는 다르게 장이 좋지 않아서 많이 먹이질 못하고 있는데, 고양이 사료에 문제때문에
앞으로 사료를 먹이는 것도 더욱 신경써야 할것 같다.
아는 분은 사료 문제 때문에 집에서 만드는 생식을 시작 했다는데, 나도 해보고 싶은 생각은 있지만
생식도 무조건 좋다고 볼수 없어서 아직은 구매해서 먹이는 사료를 먹이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릴땐 뭘 먹어도 건강하게 소화 시켜내던 녀석이 성묘가 되고 나서 왜 장이 좋지 않게 된건지, ...
많이 먹이는 것이 좋지 않다는 병원 말대로 적당히 먹으면, 문제가 없는데, 조금이라도 많이 먹으면
설사를 하고 피도 섞여 나온다.

어릴땐 자율급식을 하던 녀석이라, 종이컵 한컵도 안되는 량을 하루 두끼 나눠서 먹다 보니,
요즘은 하루종일 먹는 것만 생각 하는 것 같다.
아침 8시, 저녁 7시 이 시간은 아주 칼같이 밥그릇 옆에 앉아서 밥을 달라는 시위를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양을 하고 나서, 처음으로 맞는 겨울이라 산책을 못했고, 혹시라도 그것 때문에 장운동에 문제가
생긴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들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해 막바지 가을 산책중...

이녀석을 서울이 아닌, 깊은 시골에서 함께 생활해야 했다면, 맘껏 뛰어 놀라고, 풀어 놓고 지냈을 거다.
목줄을 하고 산책을 하면서, "줄을 풀어 놓으면 혹시 따라올까?" 하는 기대감을 가지면서 시도하지
못하는 것은, 바람에 날리는 쓰레기 하나에도 온 몸을 부르르 떨며 호기심을 보이는 녀석이 , 따라오긴
글러먹었다는걸 알기 때문이다.
지난 주에는 사료를 한봉지 들고, 산책중에 호기심 때문에 멈춰서 앞으로 걷지 않을때 사료로 유인해
봤지만, 먹는것 보다 외출이 더 좋았는지 사료는 신경도 쓰질 않았다.

'my cat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침을 알려주는 자명종  (14) 2007.06.04
샴비와 옥상에서  (12) 2007.06.02
고양이 사료 문제  (8) 2007.05.03
나와, 나의 고양이  (8) 2007.04.14
동물들 보다 힘들고 복잡한 사람들 과의 관계  (2) 2007.04.07
의자돌리며 사진찍기  (10) 2007.04.01
Posted by 성유진[Sung Yu Jin] in Disturbed Angel[Sung YuJin]
top

Add to Feed
  1. Favicon of http://janusfcd.namoweb.net/blog BlogIcon J. 2007.05.03 09:31 신고 PERM. MOD/DEL REPLY

    예쁜 아이네요 ^^
    모쪼록 건강하고 행복하게 잘 지내길 바랍니다.
    나눠서 주시니까, 먹는 양을 조금 늘려서 한 번 먹는 양은 줄이되 전체 양은 늘리면 어떨까요? 'ㅅ'

    설사를 하지 않으면 많이 먹고, 거대묘가 되더라도 좋은데 말이죠~ 하루 전체 양이 중요해서요 많이 주지는 못하겠더라구요~
    지난주에 자율급식을 다시 해볼까 하고 사료를 가득 담아 줬더니, 하루 정량에 4배를 먹었답니다...=.=

  2. Favicon of http://weisskatze.net BlogIcon .cat 2007.05.03 09:59 신고 PERM. MOD/DEL REPLY

    저도 이번에 건이 사료 사면서 걱정을 하고 등급도 알아보고 했는데 주문해놓고 보니 아무거나 막 고른게 아닌가 싶네요;;(돈과 사료 질에서의 갈등;;;)
    어쨌거나 건이도 좀 걱정이예요. 데려왔을때부터 응아를 잘 못했는데 아직까지 잘 못하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에 보니 겨우 누긴 했는데 매일 잘 해결하길 빌어야겠지요.
    건이도 샴비도 건강하길!! 아니 유진님도 건강하시길;;;

    건이도 건강해야 할텐데요~
    요즘 수돗물에서 냄새가 나는게 이상해서, 물도 끌여서 먹이고 있어요~
    날씨 때문인지, 수돗물에서 냄새가 많이 나네요
    .cat 님도 건강하세요~~

  3. absinthe 2007.05.03 12:19 신고 PERM. MOD/DEL REPLY

    와우 넘 이뻐요!!! (고양이라면 대놓고 환장하는..)
    예전엔 길냥이들도 잘 따르더만 요샌 아무리 불러도 안와서 좀 속상한...ㅜ.ㅜ

    길고양이들이 부르면 와주었다구요~^^
    신기하네요~ 사람에게 먹을것을 자주 얻어 먹는 녀석들이 아니면 하기 힘든 행동이였을 텐데요
    길고양이 생각을 하며 길을 걷다 보면, 고개 숙이며 차 밑을 들여다 보게 되죠~~^^

  4. Favicon of http://ychur.tistory.com BlogIcon 불타는여우 2007.05.03 21:03 신고 PERM. MOD/DEL REPLY

    애완견 사료도 문제가 있는 것 같더군요.
    애완동물 하나 키우려면 신경 써야할 것이 많긴 많습니다.^.^

    네~ 고양이 키우시는 분들은 그래도 많이 신경을 쓰는 편이라고 생각 하는데, 애완견을 키우시는 분들은 사료에 대해서 무감각 하신 분들이 계시더라구요.
    비용 적인 문제와 겹치다 보니, 저렴한 사료와 병원비 등등 애완동물을 키울때는 이런 저런 조율이 필요 하다는걸... 시간이 지날 수록 느끼게 되네요.

Write a comment.




: 1 : ··· : 697 : 698 : 699 : 700 : 701 : 702 : 703 : 704 : 705 : ··· : 1177 :





티스토리 툴바